배재대 유아교육과 남학생들이 뭉쳤다.

어린이집, 유치원 공연 위한 음악밴드 결성, 찾아가는 현장공연 펼친다. 배재신문l등록2017.05.29 19:05l승인2017.05.29 19:0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배재대 유아교육과 남학생들로 구성된 음악산책팀이다.

배재대 유아교육과(학과장 이성희)에 재학 중인 7명의 남학생들이 유아교육기관 현장공연을 위한 밴드를 구성해 화제다. 이 학과 4학년 오지영 학생 외 6명의 남학생들로만 구성된 ‘음악산책’팀은 지난 26일 복수동과 둔산동에 위치한 행복한 유치원과 샘머리어린이집을 방문해 아이들을 위한 현장공연을 가졌다.

이 공연은 배재대의 대학자율역량강화지원사업(ACE+)체험형 비교과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학생들은 첼로, 피아노, 실로폰, 템버린 등 일상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악기를 이용해 현장에서 어린이들과 함께 율동하며 노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연주곡들은 아이들의 눈높이를 배려한 다양한 편집과 연주로 행사에 참여한 아이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했다.

이날 소개된 곡들로는 △아이들이 창의적인 율동을 선보인‘상어가족’△재즈풍으로 변신한‘둥근해가 떴습니다’△신나는 율동이 돋보인‘울퉁불퉁 토마토’등으로 아이들은 예비 남자 교사들이 준비한 활기찬 무대에 하나가 되어 어색했던 첫 만남은 금새 화기애애해졌다.

음악산책팀의 리더인 4학년 오지영 학생은“남학생들로만 구성된 공연에 아이들이 기쁜 마음으로 화답해줘 우리 역시 시간가는 줄 모르고 즐겼다”며“이러한 현장공연을 자주 기획해 예비 교사로서의 자질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음악산책팀은 오는 2일에는 배재유치원과 어린이집을 방문해 현장공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배재신문  pcnews@pcu.ac.kr
<저작권자 © 배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광역시 서구 도마동 배재로 155-40 (도마동) 국제교류관 201호
대표전화 : 042)520-5265~6  |   배재미디어센터장 : 박성순  |  조교(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예진  |  편집국장 : 이지수
Copyright © 2023 배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