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인터뷰] 남겨진 아이들의 마음을 돌보는 ‘해피스쿨’ 프로그램
최근 교사 사망과 교권 침해 소식이 잇따라 들려오고 있다. 이에 따라 9월 21일, 22일, 27일 배재대학교 심리상담학과에서는 관평초등학교로 ‘해피스쿨’ 집단상담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해피스쿨'은 배재대학교와 대전시 교육청이 협력한 ...
정지우 기자  2023-09-26 19:04
[인터뷰] 시화전에서 함께 쓰고 나누는 이야기
지난 6월 1일, 자주로 광장 앞에는 나무 이젤에 캔버스를 올려 준비한 시화전이 마련되었다. 재학생들과 졸업생, 국어국문·한국어교육학과 강희안 교수가 힘을 합쳐 18편의 시와 그에 어울리는 그림을 준비하였다. 시화전을 준비한 문향 문인동호회는 43년째...
정지우 수습기자  2023-06-06 23:37
[인터뷰] 올해 새롭게 취임하신 박성순 센터장님을 만나다.
배재미디어센터의 국자신문사 및 영자신문사가 올해 새롭게 취임하신 박성순 센터장님을 인터뷰하였다. 앞으로 더욱 발전할 배재미디어센터의 모습과 방향성에 대해 센터장님께 질문하였다. 아래는 9가지 질문이다Q. 시간 내주셔서 감사합니다. 일단 저희가 이번에 ...
신지수 기자  2023-05-24 20:09
[인터뷰] 학교 근처에서 힐링하자, ‘마인드 케어 프로그램’
지난 5월 10일, 배재대학교 학생 성장 센터에서 비교과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는 숲 힐링 프로그램으로, 자연을 통해 학생들의 스트레스를 풀고, 친목 도모를 위해 구성되었다. 이번 마인드 케어 프로그램은 24명의 학생들이 해발 207m인 도솔산을 오...
이정현 수습기자  2023-05-22 19:43
[인터뷰] 선배들과의 만남, 취업으로 가는 길
지난 5월 10일 수요일, 우리 학교 자주로 광장에서 제7회 나섬 직무 콘서트가 진행되었다. 이번 행사는 고용노동부와 대전시, 배재대학교를 주최로, 졸업 선배들에게 취업 정보를 생생하게 들을 기회가 되었다. 자주로 광장 로터리를 둘러싸며 총 18개의 ...
박수진 기자  2023-05-18 17:11
[인터뷰] "배재대학교의 목소리가 되어드립니다"
배재대학교 미디어센터에는 신문사, 영자신문사, 방송국이 있다. 미디어센터는 대학교의 목소리가 되어 소식을 전해준다. 미디어센터의 방송국에서는 학내 방송을 주로 진행한다. 많은 배재대학교 학우는 캠퍼스에서 아침, 점심에 방송을 들었을 것이다. 방송국은 ...
신지수 기자  2023-04-12 19:07
[인터뷰] 라온배재를 아시나요?
최근 라온배재는 신입부원을 뽑고 학교에서 단복을 입은 라온을 찾으면 나섬이 굿즈를 나눠주는 이벤트를 하였다. 라온배재의 라온은 순우리말로 ‘즐거운’이라는 뜻이며 배재활동을 즐겁게 한다는 신념을 담고 있다. 입학홍보대사 라온배재는 대학의 교육과정에 대해...
신지수 기자  2023-03-29 22:12
[인터뷰] 배재문학상 시 부문 당선 수상자를 만나보다
시인 윌리엄 워즈워스는 말했다. "시인은 인간성의 옹호자이며 보호자이다." 세상을 살아가며 시의 역할은 다양하다. 정의와 저항을 위한 목소리로 혹은 사랑을 노래하는 연주가 되기도 한다. 그리고 그런 의미에서 시인의 역할은 중요하다. 그러나, 현대의 여...
유시현 편집국장  2022-11-25 20:39
[인터뷰] 2022년 대학축구 U리그-2(9권역) 최종 경기 승리
배재대 축구부는 지난달 28일 아산선장축구장에서 2022년 대학축구 U리그-2(9권역) 최종 경기 승리하였다. 배재대 축구부와 세한대학교가 경기했는데 배재대가 1-0으로 승리하였다. 배재대는 최종 경기 결과 10승 3무 승점 33점을 기록하였다. 이번...
신지수 기자  2022-11-09 14:24
[인터뷰] 총동아리 학생회장을 만나다.
1학기 동아리 MT와 동아리 박람회에 참여하며 많은 동아리 사람들을 만나고 좋은 추억을 쌓을 수 있었다. 동아리를 관리하고 행사를 주체하는 총동아리 박세운 학생회장(무역물류경영, 19학번)을 만나 얘기를 해보았다.Q. 안녕하세요.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신지수 기자  2022-09-21 19:24
[인터뷰] 배재대 수요예배를 만나다
배재대학교는 기독교 이념을 따르고 있는 학교로서, 그에 따라서 채플 수업 등 여러 기독교 관련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그런 과정에서 기독교에 관심을 가지게 되는 학생 혹은 기독교를 믿는 학생이 존재하지만, 학교에서 필수교양으로 듣게 하는 수업 외에는 ...
노시원 기자  2022-09-20 22:14
[인터뷰] MAC 동아리 회장을 만나다.
코로나 방역 수칙 완화로 이전의 생활을 회복하는 가운데, 대학교에도 일상을 회복하려는 전면 대면수업과 다양한 대면 활동 등 다양한 움직임이 일고 있다. 그리고 많은 학생이 대학생활의 로망으로 생각하는 동아리 활동도, 동아리 박람회부터 여러 가지 활동을...
유시현 편집국장  2022-09-16 17:36
[인터뷰] 변화한 배재대학 중앙도서관
중간고사가 며칠 남지 않은 지금, 공부할 때 많이 이용하는 곳이 중앙도서관이다. 따라서 변경된 중앙도서관 시간을 조사하고 사서 선생님을 인터뷰하게 되었다.중앙도서관은 2022년 4월 9일부터 교내구성원을 대상으로 4층 노트북 열림실과 5층 일반 열람실...
신지수 수습기자  2022-04-12 21:38
[인터뷰] 피아노과 재학생 생생 인터뷰
H.노이하우스는 '테크닉의 발달은 예술 자체를 완성시키고 오로지 음악의 내용과 본질 자체를 나타나게끔 도와준다.'고 했다. 오늘은 끊임없는 연습과 노력으로 아름다운 음악을 연주하는 피아노학과의 황은진(18) 학생을 만나보았다. ...
김하영 편집국장  2021-12-08 10:11
[인터뷰] 선율 인문사회대학 학생회 입후보자 인터뷰
Q. 각 후보자들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저는 제 3대 선율 인문사회대학 선거운동본부 학생회장으로 입후보하게 된 스페인 중남미학과 17학번 김노을입니다. 안녕하십니까. 제 3대 선율 인문사회대학 선거운동본부 부학생회장 입후보자 가정교육과...
김하영 편집국장  2021-11-23 13:46
[인터뷰] Y:ear AI·SW창의융합대학 입후보자 인터뷰
Q. 각 후보자들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제 3대 AI·SW 창의융합대학 Y:ear 학생회 학생회장 이후보자 정보통신공학과 17학번 이민주입니다. 안녕하십니까 제 3대 AI·SW 창의융합대학 Y:ear 학생회 부학생회장 입후보자 드론 철도...
김하영 편집국장  2021-11-23 13:32
[인터뷰] PlanT 총학생회 입후보자 인터뷰
Q. 각 후보자들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제37대 총학생회장 입후보자 정보통신공학과 16학번 장민성입니다. 안녕하십니까? 제37대 총학생회 부총학생회장 입후보자 건축학과 17학번 허남웅입니다. 안녕하십니까. 제37대 부총학생회장 입후보자...
김하영 편집국장  2021-11-22 14:22
[인터뷰] Stay 경영대학 학생회 입후보자 인터뷰
Q. 각 후보자들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제3대 Stay 경영대학 선거운동본부 정 입후보자 무역물류학과 16학번 김용민입니다. 안녕하십니까. 제3대 Stay 경영대학 선거운동본부 부 입후보자 경영학과 18학번 변민수입니다.Q. 각자 출마...
유시현 수습기자  2021-11-22 13:40
[인터뷰] 라온 문화예술대학 입후보자 인터뷰
Q. 각 후보자들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제3대 라온 문화예술대학 학생회장 입후보자 레저스포츠 학과 16학번 이경원 후보자 인사드리겠습니다. 안녕하십니까. 제3대 라온 문화예술대학 부학생회장 입후보자 레저스포츠 학과 17학번 홍승훈 후보...
유시현 수습기자  2021-11-22 13:40
[인터뷰] 청년이라면? '청춘 너나들이'
자신의 꿈을 찾아 나아간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홀로 고된 길을 걷는다면 지치기 마련이다. 이런 이들을 위한 공간이 있다고 한다. 청춘들의 쉼이 되어주는 ‘청춘 너나들이’의 장도희 팀장님을 만나 보았다. Q. 안녕하세요...
이주안 기자  2021-11-22 13:38
신문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광역시 서구 도마동 배재로 155-40 (도마동) 국제교류관 201호
대표전화 : 042)520-5265~6  |   배재미디어센터장 : 박성순  |  조교(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예진  |  편집국장 : 이지수
Copyright © 2023 배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