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화와 문학] 우리가 살고 있는 “지금,” 문학적 상상력이 필요하다
마사 누스바움Nussbaum이 있다. 그녀는 하버드와 브라운대학의 로스쿨을 거쳐 시카고대학에서도 철학과 신학과 등에서 법학과 윤리학 등을 강의했다. 그녀는 『시적 정의』Poetic Justice라는 책에서 문학은 그 구조와 화법이 정치경제학관련 텍스트...
배재신문  2019-07-15 21:25
[문화와 문학] “눈”이 멀었다고 요? 그래서, 위대한 “작가”가 되었다고 요?
2019년 7월 8일자 『뉴욕타임스』 기사에서 프랭크 부르니Frank Bruni는 조엘 버켓의 데뷔 소설을 평하면서 비록 그 작품이 베스트셀러는 되지 못했지만 또 다른 이유로 주목을 받았다고 말한다. 자신의 기사제목이 「눈을 감고 글을 써라」Writi...
배재신문  2019-07-10 21:47
[문화와 문학] “더 좋은” 번역의 조건: 문자/축자적 번역과 창작사이
가와바타 야스나리의 『설국』의 번역가 에드워드 사이덴스티커의 Snow Country는 “번역은 또 하나의 창작이다”는 언어학적 철학이 반영된 산물이다. 이 말은 외국어를 번역한다는 것은 한 언어를 다른 언어로 문자/축자적literal/word-for-...
배재신문  2019-07-07 20:50
[문화와 문학] 외국어, 그 참을 수 없는 가벼움의 슬픈 단상들
지난 3월 초 문재인대통령의 말레이시아 국빈방문이 있었다. 대통령은 정상회담 후 ‘슬라맛소로selamat sore’라 말했고, 이에 일부 비판론자들은 이 말이 말레이시아 정부에 엄청난 실수를 한 것이라고 비난했다. 아주 신났다. 그러자 외교부장관이 직...
배재신문  2019-07-04 23:18
[문화와 문학] 6월 8일은 배재학당 창립일
다가오는 이번 달 8일은 우리대학의 전신이 되고 있는 배재학당의 창립 134주년 개교기념일이다. 130여 년 전 한국 땅에 복음을 처음 전한 사람이 아펜젤러 목사이다. 그의 주도로 이루어진 배재학당의 출발점은 영어를 가르쳐야 할 필요성 때문이었다. 정...
정승호 기자  2019-06-03 17:34
[문화와 문학] 헬렌과 트로이 전쟁 그리고 호머의 『일리아드』
스파르타의 헬렌으로 알려지기도 한 트로이의 헬렌은 역사상 지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인이었다고 전해진다. 남자들은 그녀를 얻기 위해 싸웠고 그녀 때문에 전쟁이 일어나기도 했고 그녀 때문에 나라 전체가 통째로 무너지기도 했다. 이런 그녀이기에 호머는 그녀...
배재신문  2019-02-27 19:37
[문화와 문학] 가이 포크스와 영국 그리고 가이 포크스의 가면
얼마 전 서울역 광장에서 집회가 있었다. 촛불을 든 이른바 촛불집회였다. 그런데 그들 중 상당수는 가면을 쓰고 있었다. 이른바 ‘가이 포크스Guy Fawkes’의 가면이었다. 2013년 11월 영국의 남동부 해변도시인 브로드스테어스에 머문 적이 있었다...
배재신문  2018-05-16 23:25
[문화와 문학] 당신의 부인이 “맛있어” 보이네요!
“맛있어 보이는 부인의 환대에 고마움을 표합니다.” 엠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말이다. 그는 호주를 국빈방문 중에 있었고 텀블 총리 부인을 보고 한 말이다. 이에 2018. 5. 3일자 「데일리 텔리그라프」지는 엠마뉘엘 마크롱을 만화영화주인공인 ...
배재신문  2018-05-10 00:55
[문화와 문학] 스타벅스, 그리고 『해리 포터』
스타벅스하면 으레 초록색 간판에 흰색글자를 떠올리게 된다. 사이렌 마녀가 그려져 있는 로고의 문양도 그런 색상의 조합이다. 사이렌 마녀는 유혹을 상징한다. 과연 스타벅스의 로고는 사람들을 매혹시켜 커피숍으로 이끈다. 제주도를 가는 비행기에서 아메리카노...
배재신문  2018-05-02 00:31
[문화와 문학] http://www.amazon.com
영문학을 전공하는 필자로서는 http://www.amazon.com이라는 검색창을 이용해 전공서적에 관한 주문을 할 때가 많다. 아마존 닷 컴은 2018년 올해 세계 기업 브랜드 가치 순위에서 당당히 1위에 올랐다. 그런데 여기서 아마존amazon은 ...
배재신문  2018-04-16 00:05
[문화와 문학] Trivia는 ‘트라이비어’일까? ‘트리비아’일까?
몇 년 전 할리우드판 만화영화가 방영된 적이 있었다. 내용은 그리스신화에서 최고의 신인 제우스와 그의 동생들인 포세이돈과 하데스간의 권력다툼에 관한 것이었다. 포세이돈과 하데스는 서로 공모해 제우스를 제위에서 끌어내렸고 그로인해 세상의 질서는 어긋나게...
배재신문  2017-11-16 11:04
[문화와 문학] http://yahoo. com
내 컴퓨터의 인터넷 검색창은 언제나 http://(us) yahoo.com으로 맞춰져 있다. 이유는 두 가지이다. 하나는 다른 검색창에 비해 화면의 색상이 신선하다는 것과 또 다른 하나는 영미국가의 인터넷망에 접근이 용이하다는 것 때문이다. 그런데 인...
배재신문  2017-10-24 18:13
신문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광역시 서구 도마동 배재로 155-40 (도마동) 백산관 307호
대표전화 : 042)520-5265~6  |  발행인 : 김영호  |  주간 : 박윤기  |  편집국장 : 김민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영
Copyright © 2019 배재신문. All rights reserved.